본문 바로가기

수정일 : 2019-12-11

프리랜서 출동개시 모든 소개 전단지 배포는 나에게

개인기본정보

이○○ 남자, 41세 / 1979년생 통화가능시간 통화가능시간 : 00:00~ 24:00
  • 휴대폰 확인하기
  • 이메일 확인하기
  • 주소 OOOOOOO

이력서 열람상품 이용 시 연락처를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.

희망근무조건

근무지
인천 남동구,인천 미추홀구,인천 연수구재택근무
근무기간
1년이상
근무일시

월~금 / 시간무관

근무형태
정규직, 프리랜서
급여
추후협의
업직종
일반음식점, 치킨·피자전문점, 바(bar), 쇼핑몰·소셜커머스·홈쇼핑, 휴대폰·전자기기매장, 놀이공원·테마파크, 여행·캠프·레포츠, 스크린 골프·야구, 피트니스·스포츠, 공인중개, 문화·여가·생활 기타, [경력] 전단지배포, 헤어·미용·네일샵, 피부관리·마사지, [경력] 마케팅·광고·홍보, 포장·품질검사, 사이트·콘텐츠 운영, 요가·필라테스 강사, 피트니스 트레이너

경력사항

최종학력
고등학교졸업
○○○고등학교
1996년 ~ 1999년
총 경력기간
14년 2개월
(중복기간제외 11년 6개월)
○○○○
음식점 사장한테 명함 전달
2018년 8월 ~ 2019년 1월 (6개월)
○○○○
전단지 부착
2018년 5월 ~ 2019년 8월 (1년 4개월)
○○○○
농수산물 식품 정보 전달 아파트 관리 체계 아파트 주민 특성 파악
2015년 3월 ~ 2016년 3월 (1년 1개월)
○○○○
지역 광고 살리기 계획에 동참 자영업자 습성 이해 광고 배치 기법 감시

방법 습득
2007년 1월 ~ 2008년 1월 (1년 1개월)
○○○○
중식 요리 소개 프리랜서 개념 이해 배포의 어려움 이해
2006년 1월 ~ 2007년 1월 (1년 1개월)
○○○○
인터넷 게시판을 돌면서 홍보글을 올리는 업무
2000년 1월 ~ 2008년 1월 (8년 1개월)
○○○○
1년간 만화 연출 기법 공부 건강 악화로 도중 하산
1998년 1월 ~ 1998년 12월 (1년)

컴퓨터활용능력

워드
-
파워포인트
-
엑셀
-
인터넷
기본 사용
IT/디자인능력
    -

자기소개서

기업회원으로 로그인하시면 사진, 학교명, 근무회사명 자기소개서를 열람 하실 수 있습니다.

기업회원 로그인 기업회원 가입

위의 모든 기재사항은 사실과 다름없음을 확인합니다.

최종수정일: 2019년 12월 11일 / 작성자 : 이○○

  • 본 정보는 취업활동을 위해 등록한 이력서 정보이며 알바몬은 기재된 내용에 대한 오류와 사용자가 신뢰하여 취한 조치에 대한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.
  • 누구든 본 정보를 알바몬의 동의없이 재배포할 수 없으며 본 정보를 출력 및 복사하더라도 채용목적 이외의 용도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.
  • 아울러 본 정보를 출력 및 복사한 경우의 개인정보보호에 대한 책임은 출력 및 복사한 당사자에게 있으며 정보통신부 고시 제2005-18호(개인정보의 기술적·관리적 보호조치 기준)에 따라 개인정보가 담긴 이력서 등을 불법유출 및 배포하게 되면 법에 따라 책임지게 됨을 양지하시기 바랍니다.
  • 이력서열람서비스

    인재의 이름과 연락처를 열람하여
    빠른 연락이 가능합니다.

  • 알바제의서비스

    인재에게 문자와 이메일을 발송하여
    빠르게 연락할 수 있습니다.

이력서 열람하기

채용부적합으로 설정된 인재입니다. 열람하시겠습니까?

이력서열람서비스의 건수가 1건 차감됩니다. 열람하시겠습니까?

이미 이력서열람서비스를 통해 열람한 이력서입니다.

휴대폰, 유선전화 미 입력 또는 비공개 상태이므로
열람하실 수 없습니다.

알바생 전달 메시지

안따깝습니다 인재를 볼줄 몰라 망해가고있다는 게 안타깝습니다

알바제의서비스 보내기

채용부적합으로 설정된 인재입니다. 알바제의를 보내시겠습니까?

알바제의서비스의 건수가 1건 차감됩니다. 발송하시겠습니까?

이미 알바제의를 발송한 이력서입니다.

다시 알바제의를 하시면 알바제의서비스 1건이 차감됩니다. 발송하시겠습니까?

휴대폰, 유선전화 미 입력 또는 비공개 상태이므로
열람하실 수 없습니다.

알바생 전달 메시지

안따깝습니다 인재를 볼줄 몰라 망해가고있다는 게 안타깝습니다

알바생 전달 메시지

안따깝습니다 인재를 볼줄 몰라 망해가고있다는 게 안타깝습니다